급박성 요실금

과활동성 방광이라고도 하며 남성에게 가장 일반적으로 나타나는 유형입니다. 이 증상은 갑자기 소변을 보고 싶어지며 자신의 의지와 상관없이 방광에서 소변이 배출되는 것입니다. 보통 전립선 확장 또는 전립선 수술 후유증 등으로 인해 방광과 뇌 간에 신경 신호가 제대로 전달되지 않기 때문에 발생합니다.

또한 정상인의 소변 횟수인 하루 4~8번보다 더 자주 소변을 보고 밤에도 깨서 소변을 보는 경우가 있습니다. 이러한 증상의 경우에는 방광을 '단련'하면 소변 횟수를 줄이고 야뇨증을 피할 수 있습니다.